캡쳐보드가 없는 관계로 스샷은 많이 못찍었습니다.~_~;

닌자가이덴3 프로듀서인 하야시는 분명 많이 고민했을겁니다. 기존에 이타가키가 차려놓은 밥상에 그냥 숟가락만 얹느냐 아니면 완전히 새롭게 만들거나 사실 닌자가이덴 시그마 시리즈도 혹평하는 인간들이 많았죠. 이미 이타가키가 만들어놓은 밥상에 숟가락만 얹어놓은 꼴이라는등 어차피 기존에 있던 시스템 그대로 3가 나와도 변한게 없다 등으로 깔놈들은 깝니다.

닌자가이덴3의 난이도가 전작들보다 굉장히 쉽다라고 하는사람들이 많은데 난이도는 그냥 적당한 수준입니다.

저도 닌자가이덴 시그마1,2 마스터닌자까지 클리어했습니다만 이번 닌자가이덴3가 그렇게 쉽다라는 느낌은 없습니다. 그냥 어렵지도않고 적당하다는게 제 생각입니다.이번 닌자가이덴3에서 마음에 드는부분은 전작들에 비해 시스템이 간소화된점이 마음에 듭니다. 물론 이 부분때문에 혹평하는 사람이 많은데 전 에센스라던지 회복아이템등이 없는게 오히려 더 편하군요. 전작에서는 일일이 아이템 상자 열고 이런거 매우 번거롭고 귀찮았는데 없어진거 환영합니다.특히 왔던길 왔다리 갔다리 하는거 매우 짜증났는데 복잡하지않고 쾌적하게 진행할수있는것도 닌가3의 장점입니다.

닌자가이덴3의 장르는 액션"어드벤처"라고 보는게 나을듯합니다. 전작에 비해서 이벤트씬도 많아졌고 버튼액션이라는게 새롭게 추가됐고 처음에 동영상으로 봤을때는 버튼액션이 중간중간에 게임 템포를 끊어놓지 않을까 걱정이 많이 됐는데 실제 플레이 했을때는 그렇지 않더군요.(개인적으로 하야부사의 성우팬이라서 하야부사 목소리가 자주나오는점 매우 마음에 드네요. 근데 하야부사 복면은 안벗는게 나을듯...-_-;)

그리고 닌자가이덴3에서 가장 마음에 드는점은 어찌보면 양날의 검이될수도있는데 누구나 쉽게 멋지게 싸울수있다는점과 베는 맛이라던지 연출등은 전작들보다 뛰어납니다. 또한 BGM이 좋아서 적들과 싸우면서도 웅장한 BGM때문에 더욱 몰입하게 되더군요. 때로는 플레이어의 눈도 즐거워야하는데 기존 닌가들은 그런게 없었습니다. (물론 전 해당안되지만  아야네라던지 레이첼 덕분에 눈이 즐거웠던 사람도 있었겠죠?? DOA캐릭보면서 하악거리는 사람많던데)

닌가시그마1,2를 플레이했을때는 멋지다, 오오 이런 느낌은 전혀 없었던 반면 3는 연출 하나하나에 오~ 멋진데 감탄등이 나오더군요. 닌가3는 기술등도 화려하고 조작도 전작보다 조금은 쉽게 만들어졌습니다.근데 전체적으로 볼륨은 전작들보다 짧습니다. 이벤트씬 조금 많아서 처음 플레이할때는 체감적으로 조금은 길어보이는데 스킵하면 금방일듯 DAY9가 마지막이였나? 아무튼 볼륨은 짧은편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닌자가이덴3의 아쉬운 부분은....
1. 무기의 종류가 한종류다.
2. 보스가 전작들보다 많이 적다.
3. 조금더 이동이 자유로웠으면 좋았을것같다. 마을같은데서는 왜 걸어서만 다녀야하는건지원...-_-;
4. 스토리가 뭔가 좀 많이 아쉬움...

그외에 요즘 유료DLC들이 많이 나오는 추세라 아마도 닌가3도 그 부분도 염두는 해두지 않았을까 예상해봅니다.
제 개인적으로 유료DLC 욕할이유는 없다고봅니다. 어차피 PS2시절까지는 인터넷 자체가 활성화되지않았을때였고 DLC라는걸 서비스할래야 할수없었던 시대였으니가요. 지금 시대는 많이 변했죠. (물론 캡콤같은 언락DLC를 팔아먹는 놈들은 까여야죠.-_-;)

마지막으로..

닌자가이덴3가 국내에서 이상하게 미친듯이 까이고있는데 그 중에서 제대로 까는사람은 10%도 안될거라고봅니다. 언제부턴가 평소에 해당게임에 관심도 없는놈들이 벌때마냥 몰려들어서 까는게 관례가 된것같아서 안타깝습니다.

닌자가이덴3 게임자체는 재밌다고 말씀드립니다. 평소에 닌가시리즈가 어려워서 접근이 힘드셨던분이라면 후회는 없으실듯합니다. 물론 기존에 닌가1,2 매니아라면 신중히 생각해보고 플레이하시길. 취향에 따라 호불호가 갈리므로....

Posted by siguma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dlehddjs
    2016.02.26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무기가 하나는 아닙니다만...?